[현장] 영등포구 당산역에 다녀왔습니다

< 영등포구 당산역에 다녀왔습니다 >

영등포의 변화, 발전은 곧 서울시의 밝은 미래입니다.

서울의 미래를 이끌 기회를 주십시오.

영등포는 이제 새로운 기회를 맞았습니다.

여의도는 국제금융특구로 발돋움하려 준비하고 있고,

문래동은 제2세종문화회관 건립을 통해

서남권 문화거점으로 거듭나려 합니다.

또, 당산동은 어린이 놀이체험공간 ‘서울 상상나라’를 조성함으로써

가족친화적인 지역으로 발전할 것입니다.

영등포 변화를 위해 세워둔 계획들은

최호권 구청장 후보와 시·구의원 후보들의 실천력이 보태졌을 때

신속하고 확실하게 추진될 수 있습니다.

영등포의 미래를 향한 고민.

앞으로도 계속 이어나가겠습니다.

고민의 결과는 기필코 눈으로 보여드리겠습니다.

피부로 실감할 수 있도록 바꾸겠습니다.

비전을 가진 영등포,

밝은 미래의 서울을 위해

저 오세훈과 국민의힘이 일할 기회를 주십시오.